(서울=연합뉴스) 오지은 기자 = GS그룹은 GS리테일, GS칼텍스 등 자사의 주요 계열사를 통해 '2030 부산세계박람회(부산엑스포)' 유치를 위한 홍보 활동을 진행 중이라고 4일 밝혔다.

GS그룹
GS그룹

[연합뉴스TV 제공]

GS리테일은 전국 편의점에 송출되는 GSTV, GS샵 홈쇼핑 방송, GS샵 모바일 앱·사회관계망서비스(SNS) 등 다양한 매체를 활용해 부산엑스포 유치를 응원한다.

또 수도권에 위치한 GS25 편의점에는 '부산엑스포 유치 기원 홍보 브로슈어' 2만여장을 비치해 홍보 활동을 진행한다.

GS칼텍스는 부산 지역 주유소 및 충전소에 '2030 부산엑스포 유치를 기원합니다'라는 문구가 적힌 현수막을 내 걸 예정이다.

GS스포츠는 K리그 대표 인기 구단인 FC서울을 통해 홍보 활동에 나섰다.

FC서울은 이날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슈퍼 응원 데이'를 열고 경기장 북측 광장에 홍보 부스를 설치해 2030 부산엑스포 자료집을 배포하는 등 홍보 활동에 나섰다.

FC서울은 선수 유니폼 오른쪽 상단에 'WORLD EXPO 2030 BUSAN, KOREA' 엠블럼 패치도 부착했다.

한편 GS그룹은 ㈜GS, GS칼텍스 등 주요 계열사 고위 경영진과 함께 '2030 부산엑스포 유치 지원 태스크포스(TF)'를 구성해 가동 중이다.

부산엑스포 유치 홍보 앰블럼이 부착된 FC서울 유니폼
부산엑스포 유치 홍보 앰블럼이 부착된 FC서울 유니폼

[GS그룹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built@yn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