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수 정동원이 '사내'의 남성미를 보여주기 위해 변신한 자신의 근황을 공개했다. 그는 훌쩍 자란 키만큼이나 능청맞은 입담으로 게스트들과 MC들에게 큰 웃음을 자아냈다. 

또한 자신이 곧 고등학교에 진학하게 됐다며, 작년에 비해 키도 크고 발 사이즈도 커졌다는 이야기를 공개했다. 검정고시를 선택하지 않은 이유도 직접 밝혀 화제다. 

정동원은 올해 16세가 되며 수입을 직접 관리하기 시작했고, 부모님과 할머니에게 용돈을 드린다는 소식도 전해 누리꾼들의 반응이 뜨겁다.

사진= 왼쪽: TV조선 '뽕숭아학당' / 오른쪽: TV조선 '미스터트롯의 맛'
사진= 왼쪽: TV조선 '뽕숭아학당' / 오른쪽: TV조선 '미스터트롯의 맛'

검정고시 말고 고등학교 진학을 선택한 이유?

지난 16일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에서는 송일국, 배해선, 정동원, 조혜련, 트릭스가 출연했다.

MC 김국진의 "대한민국에서 제일 바쁜 16살이라고 소개하며 새 앨범 준비와 학업 병행이 힘들지 않냐고 물었다.

이에 정동원은 "콘서트, 앨범 동시에 준비하느라 하루하루 바쁘게 살아가는데 예술고등학교 준비하고 있어서 오늘도 학교 다녀왔다"며 근황을 전했다. 

MBC 예능 '라디오스타' 방송캡처
MBC 예능 '라디오스타' 방송캡처

이어서 김구라의 "검정고시로 빠지는 친구들(연예인)이 있는데 그건 안 하고?"라는 질문에 정동원은 "공부를 너무 못해서, 제가 잘하는 쪽으로 해보기 위해"라며 솔직하게 답해 게스트들로 하여금 웃음을 자아냈다. 

MBC 예능 '라디오스타' 방송캡처
MBC 예능 '라디오스타' 방송캡처

또한 바쁜 스케줄에도 학교에 꼬박 가는 이유를 공개했다.

정동원이 매점을 좋아한다는 사실이 이날 방송에서 공개됐다 / TV조선 '신청곡을 불러드립니다 - 사랑의 콜센타'
정동원이 매점을 좋아한다는 사실이 이날 방송에서 공개됐다 / TV조선 '신청곡을 불러드립니다 - 사랑의 콜센타'

그는 "겨울에는 팥 찐빵이나 고구마 찐빵을 파는데 그게 생각나서 꼭 간다. 삼각김밥이랑 떡볶이 조합도 좋다"며 "학교에서 친구들과 먹는 맛은 다르다. 추운데도 친구와 밖에서 먹는 묘미가 있다"라고 언급해 매점 덕후의 면모를 증명했다. 

 

남자로 성장한 모습 좀 봐줘

현재 정동원은 서울예술고등학교 실용음악과에 합격한 상태로 알려졌다. 이어 자신의 졸업사진을 공개하며 "예술중학교 색소폰 전공이라 악기를 들고 졸업사진을 찍었다"고 설명했다. 

MBC 예능 '라디오스타' 방송캡처
MBC 예능 '라디오스타' 방송캡처

해당 사진이 공개되자 패널들은 "조카와 삼촌 같다. 진짜 폭풍 성장했다"며 감탄했다. 정동원은 덧붙여 "작년에 나왔을 때 키가 165sm였는데 지금 173cm이다. 발 사이즈도 240mm에서 지금은 260mm 신는다"고 언급했다. 

MBC 예능 '라디오스타' 방송캡처
MBC 예능 '라디오스타' 방송캡처

또한 정동원은 신곡을 냈다면서 "남자답게 '오빠 미'를 보여주려고 했다. 가사에도 무심한 듯 여자친구를 챙기는 느낌이 많이 들어갔다"고 전했다.

MBC 예능 '라디오스타' 방송캡처
MBC 예능 '라디오스타' 방송캡처

그러면서 "신곡 티저 영상에 뜻밖의 댓글을 보게 됐다. 그냥 남자가 되고 싶어 하는 아기 같다고 하더라"며 실망했던 순간을 떠올렸다. 

 

매점은 못 참지, 알고 보니 매점덕후

특히 김구라는 정동원에게 연애를 하고 있는지 물어 게스트들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정동원은 "작년에 제가 '중2'병 왔을 때는 '내가 원해서 안 사귀는 거지' 이렇게 말하고 다녔는데 알고 보니 연애를 못하는 거였다"라고 솔직하게 고백했다. 

MBC 예능 '라디오스타' 방송캡처
MBC 예능 '라디오스타' 방송캡처

그의 말을 들은 김국진은 "아니, 만나자고 하는 학생들이 얼마나 많겠냐"라며 의아해했다. 그러자 정동원은 "다 그렇게 생각하시는데 (대시 받은 적이) 없다. 그냥 다들 '남사친'이라고 하더라. 학교에서 저를 친구 정동원으로만 본다"며 아쉬움을 감추지 못했다. 

MBC 예능 '라디오스타' 방송캡처
MBC 예능 '라디오스타' 방송캡처

하지만 정동원은 학교생활 중 자신의 인기가 어느 정도인지 고백했다. 그는 "일단 사인 요청이 많다. 친구들이 부모님이나 할머니·할아버지가 사인을 받아오라고 했다며 성함을 적어온다. 사인받아주면 친구들은 매점을 사준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학교에서 제가 제일 스타였다"며 "3학년이 되고 나니 후배 동생들이 간식과 팬 레터를 서랍에 넣어두기도 한다"면서 "편지 읽고 누군지 아니까 '젤리 잘 먹었어'라고 인사를 해준다. 그랬더니 우는 친구도 있었다"고 으쓱해했다.

 

하동 프린스, 정동원 프로필

한편 정동원은 2007년생으로 대한민국의 트로트 가수 겸 배우, 색소폰 연주자이다. 2019년 12월 18일 미니 앨범 「miracle」로 방송 데뷔했으며, 대표곡은 '효도합시다', '여백', '내 마음속 최고', '잘가요 내사랑', '물망초', '아지랑이꽃' 등이 있다. 

또한 2020년 1월 TV조선 '내일은 미스터트롯'에 출연했으며, 결승전에 진출해 최종 5위를 달성했다. 2020년 5월 하동에 정동원길이 생겼는데, 세계 최연소로 길을 선포한 인물로 기네스북에 오르기도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