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진영이 공중파 뉴스 기상 캐스터로 깜짝 등장해 유쾌한 월요일 아침을 선사했다.

21일 오후 6시 가요계 리빙 레전드 박진영이 새 싱글 ‘Groove Missing’과 타이틀곡 ‘Groove Back (Feat. 개코)’를 정식 발표한다. 이에 박진영의 남다른 프로모션 행보가 연일 화제를 모으고 있다.

21일 오전 생방송 진행된 MBC ‘뉴스투데이’에 깜짝 출연한 박진영은 기상 캐스터로 활약을 펼쳤다. 보랏빛 컬러풀한 착장으로 뉴스 화면에 나타난 그는 “스페셜 기상 캐스터 박진영입니다”며 미소와 함께 인사를 건넸다.

웨이브를 가미한 날씨 안내와 더불어 “오늘처럼 일교차가 거의 10도 정도 나는 때일수록 어떻게든 몸을 계속 움직여줘야 건강을 유지할 수 있습니다”, “(오늘과 어울리는) ‘Groove Back’이라는 음악을 가지고 왔습니다. 잘 들어 주세요, JYP~”라는 시그니처 인트로 사운드를 속삭여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MBC 기상 캐스터 김가영과 절묘한 호흡으로 ‘Groove Back (Feat. 개코)’ 안무 챌린지까지 함께 해 시청자들에게 색다른 볼거리를 선사했다.

월요일 아침 출근길에 색다른 재미를 불어넣은 박진영은 ‘뉴스투데이’ 클로징에도 등장했다. 그는 “뉴스에서 춤을 출 수 있다니 정말 즐거웠습니다. 오늘 오후 6시 저의 신곡 ‘Groove Back’ 많은 사랑 부탁드립니다. 시청해 주신 여러분 고맙습니다”는 인사로 아침 뉴스를 마무리했다.

한편 박진영은 12월 22일부터 25일까지 4일 동안 서울 송파구 올림픽공원 올림픽홀에서 단독 콘서트 ‘박진영 콘서트 ‘GROOVE BACK’’을 열고 본격적인 그루브 파티를 벌일 예정이다.

<김지우 온라인기자 zwoome@kyunghyang.com>